Nayeon’s Stalker Leaked Chaeyoung’s Phone Number.. And She Made A Statement About It

On January 26, Chaeyoung posted a long message on Instagram about how she felt regarding Nayeon’s stalker posting her number on Twitter.

View this post on Instagram

아무 말 없이 물러 서주기를 바라며 때를 기다리기엔이젠 한계인 것 같습니다. ⠀ 아무 의미 없을수 도 있는 숫자 11개가 배려와 존중이 없는 한 사람을 통해 인터넷에 올라온 순간, 제 휴대폰은 온갖 전화와 문자로 도배되었고 제가 굳이 하지 않아도 될 수고를 겪고 있습니다. 이러한 문제들은 저 뿐만이 아니라 저희 소중한 멤버들, 저희 회사 다른 많은 아이돌 분들 까지도요. ⠀ 아무런 생각없이 그저 관심과 사랑이라고 포장하며 보내는 행동들과 연락들이 얼마나 많은 사람들에게 피로가 되고 불안이 되고 힘듬이 되어 가는지 조금이라도 생각 해보시길 부탁 드립니다. ⠀ 또한 그렇게 꽁꽁싸맨 포장들로 저희를 건강하고 올바르게 관심과 응원과 사랑을 보내주시는 팬분들 까지 욕되게 하진말아 주십시오. ⠀ 전 이러한 문제에 쉽게 흔들리는 사람이 아닙니다. 화를 억누르지 못해 글을 쓰는게 아닙니다. 따끔히 잘못 되었다는걸 정확히 알려주고 싶을 뿐입니다. 부끄러운 행동이라는 걸요. – 채영

A post shared by TWICE (@twicetagram) on

You can read the English translation below:

Please block and report the stalker’s profile, he can’t spread private informations online.

cr thumbnail image: SON4

Share this post